동남아의 카지노

카지노 골드바

동남아는 전통적으로 관광산업을 국가산업의 큰 비중으로 가지고 있는 동남아 국가들이 예전부터 카지노 산업에 관심이 많았으며 복합적인 관광과 유흥과 엮어서 거대한 카지노들이 많이 들어서고 있고 특히 중국인들과 화교들이 자본을 투자해서 만든 카지노들이 많다고 합니다.

필리핀의 카지노는 한국인들이 많이 가서 패가망신 하는 걸로 유명하다고 하는데요, 그 외에 싱가폴처럼 유명한 마리나 베이 샌즈 호텔이 랜드마크로 국가적 위상이 된 경우도 있어요. 하지만 카지노 투자가 무조건 나라에 좋은 효과만 가지고 오는 것이 아니기 때문에 캄보디아 같은 경우에는 중구인 카지노가 우후죽순으로 들어서서 관련 범죄와 불법행위 떄문에 골머리를 겪고 있는 경우들도 있다고 하죠.

베트남에서도 중국쪽 자본과 합작해서 카지노들이 들어서고 있는데요 호치민과 하노이, 다낭, 하롱베이의 카지노가 한국인들에게도 좀 알려진 편이라고 해요. 의외로 태국에는 카지노가 없다고 하는데요 사설도박들이 워낙 많고 관련 범죄가 많아 불교계의 비판이 심하고 태국 정부차원에서 금지하기 때문이라고 해요. 때문에 수요를 충족시키기 위해서 태국 국졍지대 라오스 쪽에 카지노들이 들어서도 있다고 합니다.

카지노를 즐기기 위해서는 슬롯머신보다는 테이블 게임을 하는 것을 추천하는데 초보자들은 대부분 테이블에 가는 걸 두려워 해 슬롯머신을 체험삼아 하다가 털리는 경우가 많기 때문이에요. 기대승률도 낮으며 오히려 세부적인 룰을 익히지 못하여 정확하게 게임을 하지 못하는 경우가 많다고 합니다.

완전 초보라면 테이블 게임 중에서도 블랙잭이나 포커보다는 다이사이나 룰렛 바카라 쪽을 추쳔하며 블랙잭을 할 경우에 선택하는 경우의 수를 익히고 있지 않았다면 실수를 해 기대값보다 못미치는 게임을 하게 될 수도 있어요. 테이블 게임을 하기로 했다면 최소와 최대 베팅금액을 확인한 다음 테이블에 앉아 현금을 칩으로 환전하면 되며 게임 룰에 익숙하지 않더라도 무서워하지 않아도 되는데 딜러들이 게임에 대해 친절하게 설명해주며 북미지역이라면 다른 게이머들도 느긋하게 기다려 주기 때문이에요.

만약 딜러가 아주 친절하게 설명해 줬다면 적당한 금액의 칩으로 팁을 챙겨주는 센스도 잊지 말아야 해요. 정 게임을 모르겠다면 카지노에 게임 교실도 있기 때문에 문의해서 배우는 것도 좋아요.

돈을 잃었다고 한들 이성마저 잃어서 난동을 부리는 것도 금물이며 운이 좋아서 돈을 땄다면 다시 그 돈으로 더 따려는 생각을 하지 말고 바로 환전을 하여 깔끔하게 털고 나오는 것이 바람직합니다.

카지노 바로가기